이제는 내가 섬길 차례

명찰 롱 copy

2021년 6월 3일 22:40 UTC-04:00

이제는 내가 섬길 차례

내일 저는 오후 5시부터 저녁 8시까지 클리닉에서 파티를 엽니다. 어떤 파티냐구요? 보톡스 필러 파티입니다.^^ 10명 정도의 그룹이 와서 저한테 상담받고 시술받고, 친구가 시술받는 동안 다른 친구들은 간단한 스낵으로 다과를 나누며 친교 하는 파티입니다. 미국 에스테틱 클리닉들이 종종 하는 행사입니다. 그룹이 오기 때문에 당연히 디스카운트 있습니다. 파티 주최자에게는 공짜 시술을 받을 수 있는 혜택이 주어집니다.

내일 파티의 주인공들은 제가 간호부장으로 있던 병원의 간호사들입니다. 5년이 지난 지금도 아직 끈끈한 인연을 이어가고 있습니다. 아직도 저를 찾아주는 옛 직원들이 고마울 따름입니다. 처음에 저에게 시술받으러 왔을 땐 저를 아직도 보스로 여기고 긴장을 확 놓지 않더니 지금은 완전 갑질 고객들입니다.

내일은 저도 스낵을 준비해서 가려구요. 옛날 생각이 나네요. 공휴일(명절)인데 나와서 일해야 했던 직원들을 위해 도넛과 커피, 피자, 케이크, 만두 등을 병원에 가져갔던 기억이 납니다. 명절에 일하는 직원들끼리는 각자 음식을 하나씩 가져와서 자기들끼리 병동에서 만찬을 하기도 했어요. 저는 공휴일에 항상 병원에 들려 2-3시간 정도 돌아보고 직원들과 얘기 나누고 이것저것 점검하고 왔습니다. 왜 직장이 가까워야 되는지 아시겠지요?^^

병원을 내무반 관물대처럼 관리하려고 했던 피곤한 간호부장을 만나 고생했던 나의 동료 간호사님들이여… 제가 여러분의 주름을 예쁘게 해결해 드리겠습니다. 열심히 갑질하십시오. 이제는 제가 여러분을 섬길 차례입니다.😁

SPIKA STUDIO

SUE

Share on facebook
Facebook
Share on twitter
Twitter
Share on telegram
Telegram
Share on email
Email
44 댓글
Newest
Oldest Most Voted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Gongju309
3 months ago

If I lived nearby, I would’ve totally attended. ? Hope the party was a success and fun time for all~~ 🙂

Esther Kim
3 months ago

ㅋㅋㅋㅋ 엄청 시끄러웠겠구만~ 그래도 의리있는 사람 옆에는 의리있는 사람들이 모이나부다 ??

leechongu
3 months ago

슬픔은 길이 없다.
하늘에는 슬픔의 별이 핀다. 슬픔의 별들이다. 가득히 별들의 화단에 눈물을 채우자. 비가 온다. 하늘엔 늘 눈물이 남아 있지 않다. 밤새 별이 되어 별들과 노래를 불렀다. 화단에는 물이 없이도 노래가 가득 가득 별을 키웠다.
노래는 멈춰지지 않았는데 슬픔은 어디로 갔는지. 
화단 곁에는 물가를 그리고 빨래를 하는 그림자를 데려다 놓는다. 바람에 실려온 구름은 별 밑에서 웅성거리다가 사라졌다.
언제든지 길을 데리고 편히 떠나면 된다. 별에서 별에서 하늘을 그린다. 따뜻하다. 가슴에 옴폭 고인 눈물도. 
별을 그리면서 묵묵히 하늘로 떠 간다.

Soonghwn
3 months ago

된사람 스피카 수
누구? 스피카 수!
Say what? 스피카 수!!

2go
3 months ago

이제서야 로그인하고 댓글을 다네요
제가 아이들에게 항상 얘기하거든요
하나님의 자녀들은 배워서 남줘야된다고ㅎㅎ
수님 덕분에 항상 많이 배웁니다
보톡스에 대해서 겁이났었는데 이렇게 파티까지 하는걸보니 괜히 겁먹은거였네요

Sarah J
3 months ago

수언니 밑에서 일 배운 사람들은 어디가서도 일잘한다 칭찬받고 욕먹을일이 없을것같아요 ? 늘 섬기려는 모습 도전되고 많이 배워요 ?

handolry
3 months ago

수님은 마음도 이쁘시네요 얼굴도 이쁘시고… ㅎㅎ 잘 읽고 갑니다 내일 파티 잘하세요

캘리포니아에서…

45340k
3 months ago

수님은 이곳 저곳 좋은 인연들을 만나시고 만드시는것 같아요
선한 영향력을 발휘하셔서 한번 맺어지면
끈끈한 연으로 오래 지속되어지는것 같습니다
~^^
현실에서도 그렇기를 원하지만 더~~욱
소망 하는건 천국에서 예수님 앞에서 파티하며 담소 할수 있기를 소원합니다
늘 건강 챙기시고
오늘도 감사합니다?❤

45340k
3 months ago
Reply to  SPIKA STUDIO

따사로운 마음이 마음들을 움직인것 같네요

45340k
3 months ago
Reply to  45340k

옙 잘 알겠습니다
감사합니다 ~^^

P. Ahn
3 months ago

어제의 보스가 섬기는 에스테틱 시술.
미국 병원에서 간호부장으로 수없이 많이 거느린 간호사들, 이제는 고객이 되었군요. 참으로 성공한 이민 1세의 미국 이민 역사 입니다. 그러기까지 얼마나 많은 시간을 고뇌하고 또 노력하고 또 슬피 울고 지내오셨는지 그 그림이 그려집니다.
스피카 수님의 손길이 닿으면서 10년씩 젊어질 그 간호사들. 그 미소 또한 보입니다.
Way to go, Sue!!

melody hong
3 months ago

맞아요 미국 친구들은 그걸 하더라구요 ㅎㅎ 초대는 받아 봤는데 가보진 않았어요 미국 사람들 틈에서 즐길 자신도 없고 시술 반대하는 남편이 눈 부릅뜨고 절대 못하게 하니까요 ㅋㅋㅋ 우리 수 쌤은 즐기세요 그 친구들 부럽네요 수님의 손길 닿는 시술 ㅎㅎㅎ 사랑하고 축복합니다 ~~❤️

melody hong
3 months ago
Reply to  SPIKA STUDIO

Hahaha

Sujin Park
3 months ago

저도 그 파뤼 가고싶습니닼ㅋㅋㅋㅋ 즐거운 시간 되세용❤

Gyeongseon
3 months ago

수님 행동과 글을 보면 존경심과 닮고
싶은 마음이 저절로 드네요
요즘 수님을 닮아가서 정리도 많이
좋아지고 있어요~^^
내일 파티 즐겁게 보내시고
즐거운 하루 보내세요~~

melody hong
3 months ago
Reply to  SPIKA STUDIO

ㅋㅋㅋ 정리 할까하다 사람이 변하면 죽을까 싶어 때리 쳤슈 수님 서랍 보는 재미는 참 감동이었는데 ㅎㅎㅎ

pleasantgame
3 months ago

와~저두저두 참가하고싶은데요!~ 수누나에게 관리받고싶어요~ ♡ 영어공부 안한거 후회중인데요 ㅜㅜ

silvergate
3 months ago

밥은 잘 챙겨 드시면서 일 하세요~^^

강나루
3 months ago

와 실리프팅하니 예전 수님이 페북에 올렸던거 생각난다. ㅠㅠ목주름

melody hong
3 months ago
Reply to  강나루

저도 그 시술 너무 탐나요 ㅎㅎㅎ

크라이시스
3 months ago

군대 있을때 꼭 수님 같은 중대장님이 계셨습니다. 중대 병력은 대략 120명 정도인데 다른 지휘관들과는 다르게 120명 전원이 중대장님을 무서워 하면서도 엄청 좋아하고 존경했습니다. 나중에 전역한 병사들도 10년 넘게 관계를 유지할 정도로 대단한 분이셨어요.

사이버렉카
3 months ago

전에 같이 일하던 동료들과 계속 관계를 유지한다는 것은 그 사람의 인격을 그대로 보여주는 것입니다. 제가 봤을때 수님은 타고난 리더쉽이 있으신 듯 해요. 카리스마라고 하지요.

lynn Won
3 months ago

그파티 너무 가고싶네요.
늙는다는 두려움에서 벗어날수 없고 이뻐지고 싶은 욕망늪에 빠져있는 저로서는 그저 간호사님들이 부러울뿐입니다 ㅋㅋㅋ
즐거운 시간 보내세요 수님~~ ❤️

melody hong
3 months ago
Reply to  SPIKA STUDIO

완전!!!

SU
3 months ago

옛직장 동료들과 관계를 잘맺어가시는 모습과 섬기려는 아름다운 마음이 정말정말 대단하신것같아요 ?
직장과 집이 가까워야한다는 말씀에 공감 꾸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