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는 집순이 집밥충

명찰 롱 copy

2021년 11월 28일 22:50 UTC-04:00

나는 집순이 집밥충

나는 진정한 집순이 집밥충이다. 거의 365일 집, 직장, 교회만 왔다 갔다 하며 다람쥐 쳇바퀴 돌듯 살아온 지 오래. 아마도 미국이라는 나라에서 이민자로 살아온 영향도, 간호사라는 극한 노동의 직장을 오래 다녔던 영향도 있는 듯하다.(종합병원 간호사 일은 극한 노동이 맞다). 일이 고되다 보니 근무 외의 시간에 차를 몰고 어디를 가서 사람들을 만나 먹고 즐기는 것들이 내게는 또 하나의 일이었다.

멋진 소문난 레스토랑에 가서 맛있는 음식을 사 먹는 것에도 재미를 못 붙인 이유 역시 먹는 것에 별 큰 의미를 부여하지 않는 내가 그 아까운 시간에 어딜 찾아가서 먹는 것 자체가 사치였기 때문이다. 게다가 비싼 외식비에 20% 가까이 붙는 팁은 이미 오래전 밥맛을 뚝 떨어지게 한 요인이 되었다.

할 줄 아는 운동이라곤 달리기, 태권도, 수영, 테니스가 고작인(골프, 스키 못한다) 나는 골프를 통한 사교나 스키 여행을 떠날 일도 없다. 그저 집에서 운동하고 동네 뜀박질하는 게 전부. 여행도 나에게 그리 즐거움을 주지 않는다. 집에서 늘 커피를 내려 마시는 나는 카페라는 곳도 안 가본 지 백만 년. 언젠가부터 나는 이렇게 집에서 집 밥만 먹고사는 사람이 되었다. 집을 호텔처럼, 카페처럼 만들자는 생각을 하며 살게 된 이유이다. 딱 필요한 물건만 놓고 내 눈에 아름답고 조화롭게 배치하며 사는 게 나한테 딱 맞는 삶이었다.

돌아가신 어머니도 나에 버금가는 결벽증이 있으셨다. 어머니께서 어려서부터 뇌리에 박히도록 하신 말씀이 있다. “언제 누가 갑작스레 와도 항상 맞이할 준비가 되어있어라.” 이 말씀이 이젠 성격과 습관이 되어버린 것 같다. 사람을 좋아하는 나는 그렇게 항상 사람들을 집으로 불러들이는 사람이 되었다. “우리 밖에서 돈 쓰지 말고 우리 집에서 모입시다. 자리 옮겨 다니지 말고 그냥 우리 집에서 느긋하게 있다 가세요.”

땡스기빙 연휴를 맞아 밀린 청소와 크리스마스 장식을 했다. 호텔 로비에 앉아있는 것처럼 마냥 좋다. 여름엔 교인들과 바비큐 파티, 두 달 전엔 옛 직장 동료들과의 오붓한 파티를 집에서 했다. 크리스마스와 연말 파티도 집에서 할 것이다. 백신 패스가 필요 없는 곳이다.

SPIKA STUDIO

SUE

Share on facebook
Facebook
Share on twitter
Twitter
Share on telegram
Telegram
Share on email
Email
46 댓글
Newest
Oldest Most Voted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지수(@jisoo)
17 days ago

Sue님 글을 읽으며 저도 교회 근처에 집을 갖고 아늑하게 꾸며서 많은 사람들을 초대하고 섬기고 싶어졌어요^^ㅎㅎ

또 다른 꿈이 하나 더 생겼네요 🙂
감사합니다~

쭇쀆흊썢뼽(@64f14eddd6bef2ae77c81856e7e3ea55)
1 month ago

음악이 글 읽는데 방해되는데..재생 2배속 될수 있게는 안되나요?

bible(@ac755d2762cf6780bb8b0d7fdc4602e2)
1 month ago

우연히 친한교회언니가 이 사이트를 알려주면서 언니의 영상을 하나둘 보게 된지도 어언 두세달 된듯해요, 다이어리라는 공간을 오늘 첨 발견하고 로그인을 해서 응원글을 남기고 싶었어요, 퇴근하고 밥먹으면서 언니 영상 보는게 낙 이었는데 다이어리라는 여기는 더 따뜻하고 아늑한 공간이네요. 저도 언니 영상을 보고 진실에 눈을 뜨고 그로인한 신념에 의한 미접종자로써, 언니의 길 항상 기도,응원할게요 밥 잘챙겨드시고 특히나 사탄같은 나부랭이들이 하는 말 신경쓰지 마세요. 언제나 bless u & support u 언니~~

Last edited 1 month ago by bible
Gongju309(@gongju309)
1 month ago

Your place looks beautiful! 😇

tiramisu(@tiramisu)
1 month ago

유튜브 구독자 였다 여기저기 돌아 이곳을 찾았네요 저도 집순이 인데 코로나로 더 집순이가 되었어요 드립커피 하려고 이것저것 사서 홈카페 놀이도 하고 스콘 마카롱도 만들고 이런 생활이 점점 편해지네요 마스크 쓰는거만 빼면요 집이 넓었으면 좋겠어요 마당에 수영장도 있는 집이요 한국은 그런집 살라면 힘들지만여

S.K Lee(@s-k-lee)
1 month ago

스피카스튜디오 로그인 에러가 계속 났는데 드뎌 입장 성공.! 나의 작은 성공 중 하나.
인스타에서 접하고 있지만 본래집? 스피카 스튜디오는 더 정감이 와 닿네요.
소소한 일상, 그러나 큰 뜻 다 이루어 가요.

704kbc(@704kbc)
1 month ago

..유튜브 계정이 자꾸 폭파되는게 유감입니다.. 저같은 사람은 찾아오지만 … 많은사람들에게 알려지려면 유튜브가 많이 알려지기가 좋긴한데…안타깝네요..이런것이 아는사람만 아는 예기가 되지 않았으면 합니다. 유튜브도 그들것이니…어쩔수가 없는것 같네요… 유튜브의 대항마가 될 동영상플랫폼이 나타날거라는 생각은 잘 들지 않네요…

eun_yomi(@eun_yomi)
1 month ago

언니 진짜 기대를 저버리지 않는 멋진 사람이에요! 항상 존경합니다😁

HaeKyoung Kim(@haekyoung-kim)
1 month ago

아우 진짜 언니네집은 사진만봐도 호텔이 안부럽네요!!!
저희집 애들이 한 번만 방문하면 초토화될 수 있어요 ㅋㅋㅋ 전 늘 정신없이 지내는데 아직 잘 정리가 안되서요. 다 갖다 버리고싶답니다ㅜㅜ 육아가 끝나면 괜찮아질까요?ㅎㅎ 언니네집이 우리집 옆집이면 조케써용~~~~^^ ㅋㅋㅋㅋ

kim11(@kimnamhee)
1 month ago

멋져요^^

Gyeongseon(@gyeongseon)
1 month ago

저도 수님 따라 정리 정돈을 하는데
아직 미흡해요 수님처럼 정리 정돈하는
그날까지 노력~~
집에서 크리스마스 분위기 너무 좋은 것 같아요
수님 집이 밖에 있는 카페보다도 더 좋고
낭만적이네요 저도 수님 집에서 커피 한 잔
마시고 싶어요~^^

YoonheePark(@yoonheepark)
1 month ago

마음은 원이로되 육신이 약하도다 ㅜ ㅋ 또 한 수 배우고 가요~~!!^^

Jinny Kim(@jinny-kim)
1 month ago

내가 맞았어요!!!
결벽증 미인..
미인은 결벽증 정도는 있어 줘야죠. 😘
집주인만큼이나 집이 군더더기 없이 깔끔하고 세련됐습니다. ❤

BlueKnight444(@blueknight444)
1 month ago

그래서 집이 그렇게 이쁜거군요. 우리집은 좀 많이 지저분합니다. 나 때문 이지요. 여기저기 이것저것.ㅋㅋ 기회가 되면 꼭 한번 방문하고 싶을만큼 이쁜 집이에요. ^-^

G's people(@eugene-joe)
1 month ago

헐 딥스가 원하는 집콕인데, 이렇게 다르게 느껴질 수가.

하나님과 함께 있으시니 그 세상의 넓이가 엄청나신거군요.

45340k(@45340k)
1 month ago

친한 사이라도 맘 열고 초청하고 장시간 머무르게 하기가 쉽지 않은 요즘 이고 시대인데
통큰 열린 맘으로 친구들 ㆍ 이웃들과 나누고 베푸시는 모든 모습에 제 마음까지도 따듯해집니다 나를 위한 청소이기도 하지만
어머님 말씀대로 언제 누가 올지 모르니 항상 맞이 할 준비를 해야 된다는 가르침을 몸소 실천 하는 부지런한 수님의 노력에 엄지를 치켜세우게 됩니다
어머님 말씀이 주님 말씀 같아서 더욱 반갑습니다 늘 깨어 있으라 🙏❤😁😁

45340k(@45340k)
1 month ago
Reply to  SPIKA STUDIO

저도 어며니를 통해 예수님을 만났죠
귀한 어머니들을 만나게 해주신 하나님께 감사드립니다
오늘도 소소한 말씀 나눠주셨지만 공감 과 배움이 있었습니다 ~^^
감사합니다 ❤

goldcat(@goldcat)
1 month ago

와우 수님 태권도 몇 단이세요?

p.j.y(@p-j-y)
1 month ago

정말 멋져요 저도 그렇게 내 집을 꾸미고 다른 사람들을 초대하며 살고 싶어요~

sojung(@sojung)
1 month ago

저도 요즘 불필요한 것들을 정리 하고 있어요. 불필요한 물건들. 불필요한 인간관계들. 언제든 누구든 집에 오든 준비가 되어 있어야 한다는 마음에 그렇게 하고 있답니다. 특히 제가 제일 기다리는 분은 예수님. 언제 오시든 준비가 되어 있어야 겠다는 생각에 주변 정리하고 있답니다. 저도 집순이 집밥충 추가요!

Jchung(@jchung)
1 month ago

저는 집에 있으면 왠지 손해를 보는 느낌이라서 틈만 나면 나가는데 ….나가서 그냥 걷고 드라이브하는게 너무 좋습니다.

wooooody(@wooooody)
1 month ago

정말 멋진분 👍🏻
멘트 하나 하나에 자극이 됩니다 ㅎㅎㅎ
근데 연애는 언제 하나요?
반쪽 만나셔야쥬 ㅠㅠ

Hani(@hani)
1 month ago
Reply to  wooooody

예수님이랑 연애중이십니다. 🥰

Last edited 1 month ago by Hani
lynn Won(@lynn-won)
1 month ago

집도 성격처럼 넘 이쁘고 깔끔하세요.
역시 수님 이란 생각이 드네요~^^
넘나 좋은 노래 여러번 듣고 있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