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5월 2일

>

세르게이 라브로프 러시아 외무장관이 이탈리아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히틀러가 유대계 혈통을 가졌다는 발언을 하여 이스라엘의 거센 반발과 논란을 가중시키고 있다.

그럼 히틀러는 유대계가 아니란 말인가?

다음 기사들을 살펴보자

>

1) 벨기에 연구원들의 DNA 연구조사에 따르면 아돌프 히틀러에게서 유대인과 흑인 조상의 유전자가 발견되었다.

2) 히틀러의 친할아버지는 유대인이었다

3) 히틀러의 오른팔이었던 한스 프랭크에 의하면 히틀러의 할아버지는 유대인이었다

왜 이스라엘은 여기에 발끈하는가?

왜 서방세계는 히틀러가 유대인 혈통이라는 사실을 숨기려하는가?

숨기는 자가 범인이다.
발끈하는 자가 범인이다.

Share on facebook
Share on twitter
Share on telegram
Share on linkedin
Share on email
4 댓글
최신순
오래된순 인기순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에프 킬라
15 days ago

고향이 전라도인게 발각된 것 마냥 호들갑이노ㅋㅋㅋㅋㅋ 글로벌 전라도 = 유대인

15 days ago

문재인은 북조선 혈통? 뭐 놀랄 일도 아니지요.

tongchen
15 days ago

히틀러가 유대인이라는 사실은 이미 이전에 알려져 있었는데..

Ultra
15 days ago

이건 저도 개인적으로 오랫동안 강한 의혹을 가져왔던 사실인데, 영어로 야슈케나지의 ‘나지’ 와 나치의 철자까지 똑같습니다. 그리고 그게 우연이 아니라 그들이 자기들 산하 조직이나 단체에 언제나 표식을 부여하는 것과 마찬가지로 의도적인 것이었을 겁니다. 이 내용이 말해주는 것은 현대 역사에서 역사에 획을 긋는 모든 대형 사건이나 이벤트는 모두 그들이 일으킨 자작극이라는 것이지요. 하지만 대중은 조작된 역사와 미디어의 사실 조작으로 눈이 멀어 있는 것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