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4월 6일

>
>
>

우크-러 사태는 비료와 사료의 수급에도 매우 큰 악영향을 미쳤다. 식량 위기는 에너지 만큼이나 꾸준히 제기되어온 인류 과제였다. 그리고 이번 우크라 사태가 결정타로 작용하게 된다. 

식량과 관련된 국제 정세를 기회로 배양육 연구 분야와 시장이 크게 성장하고 있다. 영국의 프리메발 푸드 회사는 호랑이, 기린, 사자, 코끼리, 얼룩말, 하이에나, 하마 등 동물의 세포를 배양하여 실험실에서 재배한 이색적인 인공육을 출시할 예정이다.

배양육의 특징은 고기를 얻기 위한 가축 사육과정이 필요없다는 것이다. 길러진 고기들보다 앞으로 더 손쉽게 구할 수 있고 독특한 단백질과 아미노산으로 인류의 뇌와 장내 미생물에 대한 새로운 진화를 이끌 수 있다는 것이 연구진의 주장이다.

아무튼 상상도 하지 못했던 시대가 도래했다. 실제로 식탁위 고기들이 인공육으로 대체될 날이 오게 될 것이다. 소고기, 돼지고기, 닭고기… 먹을 수 있을 때 잘 챙겨 먹자.

Share on facebook
Share on twitter
Share on telegram
Share on linkedin
Share on email
5 댓글
최신순
오래된순 인기순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pisaca
1 month ago

성분이 안전만 하다면야 최고네요 동물의 희생을 이제 막을수있겠네요. 다만 식품사가 축산업을 도산시키겠군요.

JJJ
1 month ago

수 님, 내용과 다른이야기지만 유튜브에 혜성처럼 등장하셔서 그때부터 제가 세상을 다른 눈으로, 다른 관점으로 바라볼 수 있게 되었습니다. 정말 감사합니다.

Hyesung Kim
1 month ago

사람을 움직이는데 쓰는 에너지는 식량
기계를 움직이는데 쓰는 에너지는 석유 가스 등등

Sunshine
1 month ago

위험한 발상이 현실이 되버렸군요… 별 관계 없는 주제인데 이 건에 관해 채식주의자들의 의견이 궁금하네요 ㅎ

DangDong
1 month ago

신의 영역 도전하느라 유전자 조작, 세포 가지고 장난해서 제조된 고기말고 레알 고기를 ‘먹을 수 있을 때 잘 챙겨 먹자’ 이게 핵심 포인트 같네요. 아주 가까운 미래에 인공육이 판을 치고 레알 고기 함 먹으려면 상어 알 보다 비싼 값을 치뤄야 할지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