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3월 24일

>

필자가 지난 방송에서 언급했던 화폐 양분화 현상이 본격적으로 시동을 건듯 하다. 푸틴이 비우호국과의 에너지 거래에서 루블화만 받겠다고 공표했다.

지금은 신냉전 시대로 진입하고 있는 시기다. 통화와 결제 플랫폼이 서방대 반서방으로 양분화 되는 ‘화폐 전쟁’인 것이다. 러시아, 중국과 같은 반 서방 세력이 향후 에너지 거래에서 달러에 도전하며 독자적인 화폐를 정착시킬 것이고 이 두 축의 대립구도는 점점 더 가속화될 것이다.

결국 우크라이나 사태가 가져온 결과는 미국, 러시아 간의 ‘화폐 전쟁’이다. 미국과 러시아를 대표하는 커다란 두 결제 플랫폼이 서로 충돌하며 치열한 경쟁속에 성장할 것이다. 암호화폐 CBDC 경쟁구도로 전인류에 디지털 화폐가 정착되는 것이다.

지금까지 인류는 이러한 정반합의 과정을통해 성장해 왔다. 앞으로도 그들의 계획은 착착 진행될 것이다.

Share on facebook
Share on twitter
Share on telegram
Share on linkedin
Share on email
3 댓글
최신순
오래된순 인기순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피오라마레
1 month ago

24년에 전쟁한번 더 내야되니 악인으로 남을듯…

Ultra
1 month ago

계획대로 작정을 하고 국제 불량배가 되기로 했으니까 이제는 못할 일이 거의 없을 듯… 깽판을 칠수록 골빈 팬들은 더 좋아할 것이고 ㅋㅋ

pisaca
1 month ago

디지털 달러를 사용할수밖에 없는 상황이 되는군요.. 누가 이기게 짜여있을까 궁금하네요.

Last edited 1 month ago by pisac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