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4월 26일

>
>

바이오헬스 한류시대를 열기 위한 포부. 제약바이오혁신위 신설.

윤정부는 이처럼 대한민국이 4차산업을 선도하는 국가가 되기 위해 디지털플랫폼 정부로 셋팅된 정부인 것이다. 바이오헬스 분야는 유엔 글로벌 핵심 어젠다 중 하나이며 4차산업혁명시대의 가장 중요한 먹거리 산업이다.

위의 기사 내용 중 중요 포인트를 몇가지 짚어보겠다.

1. 한국은 바이오헬스 분야에 한류를 만들어낼 것이다. 온갖 기발한 건강 관련 앱들과 장비들이 K 바이오헬스로 전세계에 진출할 것이다.

2. 병원, 환자, 보험사를 아우르는 통합건강정보 빅데이터 “의료마이데이터 플랫폼”이 구축된다. 이제 환자는 자신의 건강기록을 자유롭게 들여다볼 수 있게 된다. 병원과 보험사는 의료사고와 분쟁들을 피하기 위해 더더욱 AI 의료시스템에 의존하게 될 것이다.

3. AI와 로봇을 다루는 의사과학자와 AI 전문인력을 양성한다. 의사 뒤에 과학자라는 단어를 붙였다. 기존의 의사와는 역할과 책임이 달라진다는 얘기다.

4. 한국은 백신강국이 된다.

5. 신종 감병염 전담조직을 설치한단다. 그 말인 즉슨 앞으로 계속해서 신종 감염병이 등장할 것이라는 전제가 깔려있다.

6. 한국은 과학적 방역과 각종 백신 개발, 진단앱, AI 의료 시스템을 통해 코로나19와 같은 감염병에 대해 4차산업시대의 선도국으로서 어떻게 대처하는 지를 보여주게 될 것이다. 그게 바로 바이오헬스의 한류이다.

Share on facebook
Share on twitter
Share on telegram
Share on linkedin
Share on email
4 댓글
최신순
오래된순 인기순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James
24 days ago

SARS, H1N1, MERS, COVID-19…
이번엔 뭐가 나올지 매우 궁금하군요…

Ultra
24 days ago

이것 역시 국뽕들의 어깨에 꽉 힘이 들어갈 뉴스… ㅋㅋ 그런데 이것을 통해 창출되는 효과와 수익은 누구에게? 이렇게 말하면 콩고믈이라도 얻어먹는 게 어디냐고 말하는 사람들도 있지만, 한가지 확실한 건 한국은 어디까지나 주종관계에서 종이지 주인이 아니라는 것…하지만 그건 사실 한국에만 국한되지 않지요. 놈들은 지구 전체를 삼켰으니까요.

날아라네트
24 days ago
Reply to  Ultra

그래도 그나마 다행입니다. 이런 역할이라도 주어지니 평화와 안정이 어느정도 보장이 되겠지요. 이땅에 끔찍하고 잔학한 전쟁은 더 이상 없어야겠지요. 감사할 일이라고 생각됩니다………..

Ultra
24 days ago

일단은 그렇게 볼 수도 있습니다. 훨씬 더 나쁜 처지에 놓인 국가들도 많으니까요. 적어도 당분간은 한국이 글로벌 엘리트들의 전략적으로 쓸모가 많기 때문에 그 덕을 좀 보겠지요. 그들에게는 철저히 어떤 국가가 자기들의 목표달성에 중요한가가 관건이니까요.

Last edited 24 days ago by Ultr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