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림: 우물에서 나온 진실, Jean-Léon Gérome, 1896년

명찰 롱 copy

2021년 8월 8일 22:30 UTC-04:00

우물에서 나온 진실

거짓이 진실에게 이렇게 말했다

“우리 같이 목욕하자. 우물물이 아주 좋아.”

진실은 거짓의 말이 여전히 의심스러웠지만 물을 검사해보니 우물이 정말 좋은 것을 알아냈다. 그래서 그들은 벌거벗고 같이 우물 안에서 목욕했다. 그런데 갑자기 거짓은 물 밖으로 뛰쳐나와 진실의 옷을 입고 도망쳐버렸다.

진실은 화가 나서 자신의 옷을 되찾기 위해 우물에서 나왔다. 그러나 세상은 벌거벗은 진실을 보고 분노와 경멸로 시선을 돌렸다. 가엾은 진실은 그녀의 부끄러움을 감추기 위해 다시 우물로 돌아와 영원히 사라졌다.

그 때부터, 거짓은 진실의 옷을 입고 전세계를 돌아다녔고 사회는 매우 행복해했다. 세상은 벌거벗은 진실을 알고 싶은 욕구가 없기 때문이다.

링크 : https://youtu.be/0bLbuXsF850

SPIKA STUDIO

SUE

Share on facebook
Facebook
Share on twitter
Twitter
Share on telegram
Telegram
Share on email
Email
20 댓글
Newest
Oldest Most Voted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Sujin Park
1 month ago

와.. 되게 심오한 글이네요.
세상은 내가 알고 싶어 하는 것만 보고 듣길 원하기 땜에 오히려 벌거벗은 진실을 외면하는 것 같아요.
하나님께 드리는 기도조차도 하나님의 뜻을 구하는게 아니라 내가 원하는 대로 기도하자나요ㅋ

내 중심의 삶을 살게 하는 악한 영, 그게 오늘날의 사탄이 우릴 속이는 방법 중 하나라 생각해요.

행복이란 건 오직 하나님 안에서만 찾을 수 있지,어떤 사람 어느 누구에서도 행복을 찾을 수 없다는 걸 기독교인들이 제일 잘 알지만 결국 사람을 보고 환경을 보고 세상 안에서 행복을 찾으려 하죠. 그러니 실망하고 넘어지고 다투고 분쟁하고…

아니 쓰다보니 내가 뭔 소릴 하는지 모르겄네ㅋㅋ

우쨌든.. 속고 있었던, 그래서 시간 낭비를 하고 있었던 저를 일깨워 준 스피카스튜디오 에게 정말 감사합니다. 여기까지 오기 위해 쑤언니도 여러 가지 시행착오와 힘든 싸움을 하시고 깨달은 것들을 방송으로 보여주셔서 정말 감사하고, 들을 귀 있는 사람들이 한 사람이라도 깨닫고 탈출할 수 있길 간절히 바랍니다.

melody hong
1 month ago

페북에서도 보고 공감했습니다!
거짓은 진실의 옷을 훔쳐 입고 자가 복제를 하는것 같아요 이게 진실인지 보면 아니고 저게 진실인지 파헤쳐 보면 또 아니고 진정한 진실이 사라졌으니 행세하는 거짓의 진실은 시간이 지나면 가짜인 모습을 드러내고…. 제가 죽는날 까지 세상에 진실은 예수님 밖에는 없을걸 알지만 그런 세상에 계속 발은 담그고 가려하니 고되네요

kang bomyong
1 month ago

참 뭔가 많은 생각을 하게 하는 글귀네요
창3장 이후의 세상 모습 아닐까요??

doseph
1 month ago

거짓과 미혹이 난무하는 이 시대. 정신 차리지 않으면 저 우물 속의 여인처럼 거짓에게 당하겠죠.
앞으로는 더 큰 어려움들이 몰려올텐데 진실과 진리를 쫓는 우리들은 벌거벗지말고 더 강하게 무장합시다..!

doona
1 month ago

수 언니 가시는 길
작은 횃불을 들고 따라가겠습니다.
늘 감사합니다 ?

그러므로
1 month ago

수님을 알고, 진실을 바라보기 시작한 1년전부터.. 기도할때마다 절로 나오는 기도입니다.. “하나님, 이 마지막 때에 제게 늘 분별할 수 있는 지혜를 주시옵소서.”

Sarah J
1 month ago

애초에 진실이 흔들림 없이 견고해서 거짓의 유혹에 넘어가지 않았더라면 ㅠ 그래서 길이요 진리되신 예수님만이 답인가봐요.

Gyeongseon
1 month ago

수님 글을 읽어보니 예전 생각이 떠오르네요
제 직장에서 오래전에
제가 거짓 모함을 받아서 제가 안 좋은 사람이라고 인식되었고 거짓 소문만으로 사람들이 절 싫어하던 적이 있었습니다 사람들에게 진실을 해명해도 사람들은 진실을 듣지 않았고 외면한 적이 있었습니다 그때 너무 답답하고 억울하기도 했습니다
지금은 잘 해결되어서 이제는 사람들이 일하는 모습도 인정해 주고 사람들하고 잘 지내지만 사람들이 진실을 알아주기에는 몇 년이라는 시간이 지나서야 알아주었습니다
직장동료들과 매일 보는 작은 직장에서도 이러는데 하물며 세상일에는 일어나는 거짓들은 엄청나겠지요
수님이 꺼내주신 진실들은 저에게는 갈증의
해소와 나쁜 꿈에서 깨는 충격이었어요
수님이 올려주신 로그네이션 영상을 보며
맞추지 못하는 퍼즐 조각을 맞추는 
기분이었습니다
수님이 가시는 길이 험난하고 힘드시더라도
수님의 퍼트린 진실에 눈을 뜨는 사람들이 점점
많아질 겁니다
저 또한 수님께 작은 응원과 기도를 드립니다

45340k
1 month ago

진실을 외면하는 모습이 현 시대 ㆍ세대를 대변하는것 같아요
귀한 내용입니다
오늘도 건강하시고 평안하세요 ~^^❤

handolry
1 month ago

잘 읽고 갑니다
감사합니다

캘리포니아에서…

Last edited 1 month ago by handol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