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찰 롱 copy

2021년 5월 23일 23:30 UTC-04:00

우리 집 주방

오늘은 저희 집 주방을 보여드릴게요. 일단 저는 잘 치우고 삽니다.^^ 알록달록한 것은 저희 집 주방에 없습니다. 제가 방송에 입고 나오는 옷을 보시면 아시죠?^^ 저희 집은 1950년대에 지어진 집인데 부엌 캐비닛도 그때 당시의 진짜 원목 캐비닛 그대로입니다. 4인용 커피 메이커, 물 끓이는 전기 포트, 나무 도마 한 개, 소형 튀김기, 토스터, 그리고 밥통. 밥통은 엄마가 미국 처음 오셨을 때 사주신 쿠쿠 밥통이 드디어 맛이 가서 이번에 새것으로 바꿨습니다. 저 쪼매난 커피 메이커가 별로 좋은 것은 아니지만 저만의 10년 레시피로 달달한 다방커피 스타일의 커피를 아주 맛있게 만들어 드릴 수 있습니다. 에헴.^^

우리 집 주방

다른 미국 집들은 주로 Dining 공간이 따로 있어서 거기에 큰 식탁을 놓고 가족끼리 식사도 하고 손님들도 모시고 합니다만 저희 집은 작아서 다이닝 공간 따로 없고 주방에 식탁이 같이 있는 Eat-in-kitchen이에요. 손님들 오시면 부엌에 의자 몇 개 더 놓고 식사를 하거나 아예 거실에 한국식 밥상을 깔아버립니다. 식탁이 중간을 빼면 길어지는 조립식이라 길게 빼면 부엌에서 옹기종기 8명까지 앉을 수 있습니다. 부엌에서 손님들과 얘기하면서 요리하는 거죠. 가끔 손님도 부려먹으면서.😁

우리 집 주방

그릇은 80%가 “무늬 없는 하얀색” 코렐입니다. 비싸고 무겁고 알록달록한 그릇은 절대 안 키웁니다. 국그릇은 있는데 밥그릇은 없어요. 숟가락, 젓가락도 무늬 없는 똑같은 것으로 씁니다. 짝 맞추는 거 귀찮아서…^^ 저희 집에 젤 많은 그릇은 종지에요. 손님들 오시면 양념장들을 각자 따로 놔드려야 하니까요. 명색이 위생을 철칙으로 지키는 간호사 아닙니까.^^

물은 유리컵으로 마셨는데 지금은 다 깨먹고 3개 남았습니다. 완전히 다 깨먹을 때까지 안 살 겁니다. 와인글라스는 6개 있어요. 다른 술잔은 없습니다. 중공옘병으로 사람들이 못 모이니 와인도 안 마셔본 지 1년이 넘었네요.

다음 주말에는 같은 교회에 다니는 이웃 성도님 가정과 식사 약속이 있습니다. 어디서? 당연히 저희 집입니다. 그 집 꼬마가 떡볶이를 좋아한다 하여 멀리 갈 것 없이 우리 집에 오시라고 했습니다. 제가 “정통” 떡볶이와 오뎅국, 김말이, 순대 등 간단히 분식을 준비하려고 해요.^^

SPIKA STUDIO

SUE

Share on facebook
Facebook
Share on twitter
Twitter
Share on telegram
Telegram
Share on email
Email
36 댓글
Newest
Oldest Most Voted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Carlos Kim
1 month ago

심플한 인테리어! 최곱니당^^
깔끔한 수 누나!

kang bomyong
3 months ago

알록달록한거 싫어하고 심플한거 좋아하시네 저도 그런데 일단 알록달록은 정신 어지럽습니다?
혹 지갑안에 지폐도 그림 맟춰 넣어 놓으시는건 아닌지 ㅋ 제가 글커든요 이거 은근 직업병일지도?

jinhee. Im
3 months ago

언니~~~!!!!!요즘 한쿡에서 유행하는
로~~~~~~~~~~~제 떡뽀끼이써여~~~^^♡♡
음청 마시써여~~~ㅋㅋㅋㄱㅋ

https://youtu.be/AKRjsIVmu5o

Last edited 3 months ago by jinhee. Im
jamiek77
3 months ago

언니 성격만큼 말끔한 부엌이에요. 요즘 부엌 정리중인데 어떻게 치우나 걱정이 한가득 했는데 언니의 부엌을 보고 힘내서 열심히 정리해야겠어요. 항상 힘을 주시는 언니 감사합니다!! 저도 기회가 되면 언니 떡볶이 먹고 싶으네요. *^^* 좋은 한주 되세용~~~

jamiek77
3 months ago
Reply to  SPIKA STUDIO

네에 언니 *^^*
꼭 만나뵙길 빌어요!!

cowboy bebop
3 months ago

그릇의 컬러는 알록달록 하지 않아도 shape이 다양하잖아요.고추장 담은 하트모양 종지를 보고 사랑에 빠졌습니다^^

Soonghwn
4 months ago

누나의 매력은 단어 선택에 있습니다 압니까 그거? 알고 있어요? 간간히 사투리 쓰면서 투박함 묻어나는거. 특히 영상 찍을 때랑 다르게 쉬운 말 써가면서 격 안차리고 말할때 워우..난 그게 개좋아 ㅋㅋ

Frog
4 months ago

저는 외국 영화를 보면 집에 초대해서 요리해서 같이 먹고 마당에서 파티? 하는 모습이 좋아 보였습니다. 물론, 한국은 사이즈가 나오지 않지만, 작은 아파트지만 바로 옆집이 이사님 댁이라 이사님이 해주시는 닭도리탕이 맛있어 가끔 놀러 갑니다. 아니 자주 갑니다. ㅎㅎ

handolry
4 months ago

주방이 깨끗한 것 보니 수님도 여자이시네요 ㅋㅋ
옛날 집이라 그런지 주방이 좋네요
잘 보고 갑니다

캘리포니아에서…

Gyeongseon
4 months ago

수수한 주방이 무척 멋스럽네요
오늘 수님 멋진 주방을 여행을 해서
무척 무척 즐거웠어요~^^

pleasantgame
4 months ago

그릇을 쌓아둘곳없는 수누나 주방이군요. 역쉬!♡ 오래됨과 깨끗함이 느껴집니다.우와!♡

pleasantgame
3 months ago
Reply to  SPIKA STUDIO

♡♡♡♡♡♡

크라이시스
4 months ago

이런 근사한 주방에서 떡볶이 순대를 드신다니 너무합니다 ㅠ

사이버렉카
4 months ago

한국 서민 집에서는 보기힘든 주방 인테리어 ㅋ 천조국이니까 가능

Last edited 4 months ago by 사이버렉카
P. Ahn
4 months ago

깔끔한 주방이 바로 스피카 수님을 잘 나타내주는 것 같네요.
저는 심플한 흰색을 좋아합니다.
내주 교우님의 저녁 식사 초대. 참으로 부지런도 하시네요.
떡볶이, 김말이, 순대, 오뎅…
말만 들어도 먹고 싶네요.
요리솜씨도 최고 수준급이시네요.

Last edited 4 months ago by P. Ahn
Sarah J
4 months ago

Sue 님은 영상에서는 카리스마 넘치는 여전사 느낌이였는데 요즘 공개하시는 일상을 보면 친근한 이웃집 언니 느낌이시네요 🙂 저보다 나이가 많으시니 언니로 모시겠습니다. 워싱턴주 시애틀에 오시면 만나고싶어요 언니 ❤️ 저희집에 오셔서 우물안 개구리 저희 남편좀 교화시켜주세요 ㅋㅋ

45340k
4 months ago

음식 솜씨가 수준급 이신가봐요 ~^^
집으로 이웃을 초청한단건 실력도 있으시고 열린 맘 아니면 쉽지않은 일일텐데요
주방을 다 관람 시켜주시고 친근한 모습으로 다가와 주셔서 감사합니다
저 식탁에서 식사하면 웃음꽃이 가시질 않겠어요?

melody hong
4 months ago

어머나 제가 오늘은 일빠 ㅋㅋ 부엌은 깔끔하면 됩니다 너무 넓으면 청소하느라 힘들어요 ^^ 식탁위 전등이 rh 스타일이네요 ㅎㅎ 교회 성도 챙기는 고은 마음을 저는 알고 있습니다 언젠가 so cal에 방문하시면 우리집에 초대 하고 싶어요 사랑하고 축복합니다 ❤️

Last edited 4 months ago by melody hong
BlueKnight444
4 months ago

심플한 멋이 돋보이는 주방이네요. 아주 깔끔하니 제 스타일 입니다. 수님은 역시 멋쟁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