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3월 2일

>

공개적으로 항복하는 러시아 군인과 무료로 성관계를 하겠다는 여성 모델이 등장해 논란이 되고 있다.

인류 최대의 강간 사건이 2차 대전 당시 소련군에 의해 자행되었다는 사실을 이 여성 모델이 알고 있었길 기대하지는 않는다.

당시 독일을 합락한 연합군은 정책적으로 집단 강간을 자행했다. 피해 여성만 200만 명, 그 중 30만 명에 달하는 여성이 사망했다. 여전히 쉬쉬되고 있는 승리자들의 비화다.

만약 당시 피해자 생존자나 유가족들이 이 기사를 보게 된다면 과연 어떤 분노를 느낄지 궁금해 진다.

과거 배우 이승연이 위안부 누드 화보 촬영으로 큰 논란이 되어 나락간 적이 있는데 그때와는 체급 자체가 다른 논란이 될 가능성이 있다.

제발 이러한 운동이 우크라이나 여성들 사이에 유행처럼 번지지 않기 만을 바란다.

답글 알림
설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