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3월 31일

>

윤석열 대통령 당선인이 지난 30일 ‘빌앤멜린다게이츠재단’의 빌게이츠, 멜린다 프렌치 게이츠 공동의장으로부터 축전을 받았다.

이유야 뻔하지 않겠는가. 큰손들을 거슬렀던 노무현, 박근혜의 전철을 밟지 말고 초반 부터 줄 잘서라고 좋은말로 압박하는 것으로 본다.

특히 빌게이츠 재단 측은 한국의 국제사회 역할 확대와 게이츠 재단과의 긴밀한 협력을 기대하고 있다. 글로벌 백신허브로서 대한민국의 역할은 과연 무엇일까? 앞으로 한반도와 이 세계에 어떤 미래가 펼져질지…

Share on facebook
Share on twitter
Share on telegram
Share on linkedin
Share on email
7 댓글
최신순
오래된순 인기순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nkey
1 month ago

킬 게이츠의 축전이라~
더 암울한 대한민국이 될 것 같아 걱정입니다.ㅠㅠ

amosnavygall
1 month ago

이건 뭐 당선이 아니라 윤이 선택당한 느낌이네…

Marvelous One
1 month ago

이제 어디든 빌게이츠나 소로스같은 인물들 연루되면 기분이 싸하네여… 더 장신차려야할듯..

tongchen
1 month ago

천연두를 한국에 뿌릴테니까 알아서 대처하라고 한것 같다.

Ultra
1 month ago

조직의 백신 담당 윗어른이 신입생 애송이에게 전화해서 몇마디 했네. ㅋㅋ

DangDong
1 month ago

글로벌 백신 선도국가 대한민국 에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