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2019년 7월 미국 코네티컷주 뉴헤븐의 힐하우스 고등학교에서 열린 코네티컷주 여자클래스 S 실내 육상 경기에서 블룸필드 고등학교 트랜스젠더 선수 테리 밀러(왼쪽에서 두번째) 55m 결승전에서 힐하우스 고등학교 트렌스젠더 선수(맨 왼쪽)을 제치고 우승하고 있다. | AP Photo/Pat Eaton-Robb, File 연합 [출처] 에포크타임스 한글판 – Kr.TheEpochTimes.com

(기사 저작권 사용 승인됨)

미시시피주, 트렌스젠더 학생의 여성 스포츠 출전 금지

미시시피 주지사가 트렌스젠더 선수들의 여성 스포츠 출전을 금지하는 법안에 서명했다.

테이트 리브스 주지사는 11일(현지시각) 생물학적으로 남성이지만 자신이 여성이라고 주장하는 성전환자(트렌스젠더) 선수들이 대학 등 학교에서 여성 스포츠 경기에 출전하지 못하도록 하는 법안에 서명했다.

이로써 미시시피주는 미국에서 트렌스젠더의 여성 스포츠 경기 출전을 금지한 첫 번째 주가 됐다. 앞서 지난해 아이다호에서 비슷한 법안을 추진했으나 연방법원에 의해 좌절된 바 있다.

‘미시시피 공정 법안’으로 불리는 이 법안은 지난달 상원을 찬성 34대 반대 9로 통과했으며, 지난 3일 주의회 하원은 찬성 81대 반대 28로 가볍게 통과했다.

리브스 주지사는 이날 법안에 서명하면서 “어린 소녀들이 공립학교 스포츠에서 정정당당하게 활동할 수 있도록 보장해줄 것”이라고 말했다.

덧붙여 “제 딸들을 포함해 미시시피의 모든 딸들에게 그들의 권리를 위해 싸울 가치가 있다는 메시지를 전한다”고 리브스 주지사는 전했다.

다른 법적 문제가 제기되지 않을 경우, 이 법안은 7월1일부터 효력이 발생한다.

이 법안은 주내 모든 고등학교와 전미대학체육협회(NCAA)에 속한 모든 대학 스포트팀에서 생물학적 성별에 근거해 남녀 스포츠경기를 치르도록 하며, 남성으로 태어난 선수가 여성팀에 합류하지 못하도록 한다.

또한 트렌스젠더의 경기 참가로 인해 역차별을 당하거나, 학교 측의 관련법 위반으로 피해를 입은 선수는 학교에 대해 가처분 등을 요구할 수 있도록 했다.

법안에서는 남녀 간의 본질적 차이점을 인정하면서, 남성 호르몬을 억제하려는 어떠한 시도에도 불구하고 남성으로 태어난 트렌스젠더 선수가 생물학적인 여성 선수보다 경쟁에서 신체적으로 유리하다는 설명을 담고 있다.

미국에서는 트렌스젠더 운동선수의 경기 출전을 놓고 주마다 엇갈린 반응을 보이고 있다.

미국의 10여 개 이상 주에서는 트렌스젠더 운동선수의 출전을 제한 없이 허용하고 있다.

자신이 여성이라고 주장만 하면, 남성이 성전환 수술을 받거나 호르몬 요법을 사용하지 않더라도 그대로 여성 스포츠경기에 출전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이다.

성전환 수술이나 호르몬 요법을 받아야만 출전할 수 있도록 하는 주도 있다.

그러나 미시시피주의 이번 법안에서는 호르몬 요법 등을 받더라도 공정한 경쟁이 되지 않음을 분명히했다.

법안에서는 그 근거로 “자신을 여성으로 인식하는 남성이 호르몬 치료를 12개월 받고 이후 호르몬제를 복용하더라도 여성 선수보다 절대적으로 유리하다”는 최신 연구결과를 제시했다.

한편, 트랜스젠더 인권 운동가들은 이날 비난 성명을 내고 “이 법안은 여성 스포츠의 공정성을 보호하는 것이 아니다”라고 반발했다.

미국의 대표적 ‘정치적 올바름(PC)’ 추진단체인 미국시민자유연맹(ACLU)의 미시시피 지부는 “이 법안은 모든 공공생활에서 트렌스젠더들을 지우고 참여에서 배제하는 것”이라며 정치적 의도가 있다고 주장했다.

한편, 미시시피주를 포함해 미국에서는 약 20개 주에서 트렌스젠더의 여성 스포츠나 여성 활동 분야 진입을 제한하기 위한 입법을 추진하고 있다.

이는 조 바이든 대통령의 행정명령에 대한 맞대응 차원이기도 하다.

바이든 대통령은 취임 다음 날인 지난 1월 21일 “아이들이 화장실, 라커룸, 학교 스포츠에 대한 접근이 거부당할 걱정 없이 배울 수 있어야 한다”며 ‘성 지향과 성 정체성’에 따른 차별을 금지하는 행정명령에 서명했다.

이로 인해 일부 주의 학교 현장에서는 남성 트렌스젠더의 여성 화장실 출입을 막을 수 없게 됐고 그 반대도 허용됐다.

에포크 타임스, 한동훈 기자

저작권자© 에포크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욕 “코로나19 입원환자 절반은 다른 질병이 원인”

By SPIKA STUDIO / 1월 11, 2022
지난달 13일(현지 시각) 미국 뉴욕시 맨해튼의 타임스 스퀘어에 마련된 코로나 검사소에 검사를 받으려는 사람들이 줄을 서 있다. | 뉴욕=로이터/연합 미국/북미...
Read More

“공산당이 싫어요” 발언 정용진 “사업가 자질 부족하다면 키울 것”

By SPIKA STUDIO / 1월 11, 2022
신세계그룹 정용진 부회장 | 연합 사회일반 “공산당이 싫어요” 발언 정용진 “사업가 자질 부족하다면 키울 것” 2022년 1월 11일 (기사 저작권...
Read More

mRNA 백신 개발 기여자 “자녀 접종, 심사숙고해야”

By SPIKA STUDIO / 1월 10, 2022
로버트 말론 의학박사(MD) | 에포크TV 미국/북미 mRNA 백신 개발 기여자 “자녀 접종, 심사숙고해야” 2022년 1월 10일 (기사 저작권 사용 승인됨)...
Read More

“아이들은 놔둬라” 독일서 백신 의무화 반대 시위…佛·伊도

By SPIKA STUDIO / 1월 9, 2022
독일 함부르크에서 아동 백신 접종 의무화에 반대하는 시위대가 '우리 아이들에게서 손 떼라'라고 쓴 현수막을 들고 행진하고 있다. | 로이터/연합 유럽...
Read More

화웨이 자회사, 美 제재에 반도체칩 출하량 96% 폭락

By SPIKA STUDIO / 1월 9, 2022
화웨이 로고 | AP/연합 중국 화웨이 자회사, 美 제재에 반도체칩 출하량 96% 폭락 2022년 1월 9일 (기사 저작권 사용 승인됨)...
Read More

미 법원, FDA에 “화이자 백신 심사자료 8개월 내 공개” 판결

By SPIKA STUDIO / 1월 8, 2022
미국 식품의약국(FDA) | 게티이미지·AFP/연합 미국/북미 미 법원, FDA에 “화이자 백신 심사자료 8개월 내 공개” 판결 2022년 1월 8일 (기사 저작권...
Read More

미 대법원, 바이든 정부 백신 접종 의무화에 회의적 반응

By SPIKA STUDIO / 1월 8, 2022
워싱턴에 있는 미국 연방 대법원. 2019.05.07 | (Samira Bouaou/The Epoch Times) 미국/북미 미 대법원, 바이든 정부 백신 접종 의무화에 회의적...
Read More

진료 거부로 유산·사망…中 ‘사회적 제로 코로나’ 후폭풍

By SPIKA STUDIO / 1월 7, 2022
중국 산시성 시안의 건설현장 근로자들이 핵산검사를 위해 줄서서 기다리고 있다. 2021.12.21 | STR/AFP via Getty Images/연합 중국 진료 거부로 유산·사망…中...
Read More

시진핑 2022년 첫번째 군 명령…작년과 뭐가 달라졌나

By SPIKA STUDIO / 1월 7, 2022
열병식서 군복입은 시진핑 국가주석 | 신화/연합 오피니언 시진핑 2022년 첫번째 군 명령…작년과 뭐가 달라졌나 2022년 1월 7일 (기사 저작권 사용...
Read More

지난해 美 18~49세 사망률 급증…3분의 2는 코로나와 무관

By SPIKA STUDIO / 1월 7, 2022
기사와 직접 관련 없는 자료사진. 댈러스의 케이 베일리 허치슨 컨벤션 센터에 설치된 코로나19 야전병원 | 연합뉴스 미국/북미 지난해 美 18~49세...
Read More

뉴욕서 백신접종 의무화 반대 시위…“시민 불복종이 필요한 때”

By SPIKA STUDIO / 1월 7, 2022
수백 명의 시위자들이 2022년 1월 5일 뉴욕 올버니의 주 의사당 앞에 모여 코로나19 백신 접종 의무화 정책에 항의하고 있다. |...
Read More

뉴욕도 백신 강요 반대 집단소송…사업주들 “위헌적 명령”

By SPIKA STUDIO / 1월 6, 2022
에릭 애덤스 미국 뉴욕시장 | AP/연합 미국/북미 뉴욕도 백신 강요 반대 집단소송…사업주들 “위헌적 명령” 2022년 1월 6일 (기사 저작권 사용...
Read More

허난성도 감염 확산…만신창이된 中 공산당 ‘제로 코로나’

By SPIKA STUDIO / 1월 6, 2022
지난 4일 중국 허난성(河南)성 정저우(鄭州)시 중원(中原)구에서 눈발이 날리는 가운데 주민들이 코로나19 검사를 받고 있다. 정저우시는 감염이 확산되자 11개 구를 대상으로...
Read More

반갑지만 이제와서 왜? 6년 만에 K드라마 허용한 中

By SPIKA STUDIO / 1월 6, 2022
SBS 드라마 '사임당 빛의 일기'의 한 장면 | SBS 중국 반갑지만 이제와서 왜? 6년 만에 K드라마 허용한 中 2022년 1월...
Read More

‘제로 코로나’ 中, 시안 이어 인구 820만 닝보도 일부 봉쇄

By SPIKA STUDIO / 1월 5, 2022
지난달 20일 중국 산시성 시안시에서 방호복을 입은 방역요원들이 코로나19 발병으로 폐쇄된 대학의 주거 지역 입구를 지키고 있다. | 로이터/연합 중국...
Read More

인도네시아 석탄 수출 중단…“화력발전 의존도 큰 중국에 직격탄”

By SPIKA STUDIO / 1월 5, 2022
중국 하이난성의 석탄화력발전소 | Kevin Frayer/Getty Image 중국 인도네시아 석탄 수출 중단…“화력발전 의존도 큰 중국에 직격탄” 2022년 1월 5일 (기사...
Read More

美 법원, ‘백신 강요 안돼’ 네이비실 대원들 가처분 인용

By SPIKA STUDIO / 1월 4, 2022
미 해군 병사가 한국 경기도 평택 캠프 험프리스에서 코로나19 백신을 접종하고 있다. 2020.12.29 | 미군 제공 미국/북미 美 법원, ‘백신...
Read More

韓 법원 “미접종자에 중대한 불이익”…청소년 방역패스 제동

By SPIKA STUDIO / 1월 4, 2022
2021년 12월 17일 오전 서울 서초구 서울가정행정법원청사 앞에서 함께하는사교육연합 등 학부모단체들이 방역패스 처분 효력정지 가처분 소장 제출에 앞서 기자회견을 하고...
Read More

펜스 전 부통령, 백신 의무화 위헌 소송에 지원사격

By SPIKA STUDIO / 1월 4, 2022
마이크 펜스 전 미국 부통령. 2021.4.29 | Sean Rayford/Getty Images 미국/북미 펜스 전 부통령, 백신 의무화 위헌 소송에 지원사격 2022년...
Read More

“조국 통일 실현” VS “오판 말라”… 시진핑·차이잉원, 신년사로 충돌

By SPIKA STUDIO / 1월 3, 2022
차이잉원 대만 총통{좌),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우) | 에포크타임스; 로이터/연합 중국 “조국 통일 실현” VS “오판 말라”… 시진핑·차이잉원, 신년사로 충돌 2022년...
Read More
답글 알림
설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