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임스탑의 로고 아래로 스마트폰 화면에 주식거래앱 로빈후드의 로고가 보인다. | Olivier DOULIERY / AFP=연합
[출처] 에포크타임스 한글판 – Kr.TheEpochTimes.com
This photo illustration shows the logos of video grame retail store GameStop and trading application Robinhood in a computer and on a mobile phone in Arlington, Virginia on January 28, 2021. – An epic battle is unfolding on Wall Street, with a cast of characters clashing over the fate of GameStop, a struggling chain of video game retail stores. The conflict has sent GameStop on a stomach-churning ride with amateur investors taking on the financial establishment in the mindset of the Occupy Wall Street movement launched a decade ago. (Photo by Olivier DOULIERY / AFP)/2021-01-29 06:09:12/

구글이 자사 앱 마켓인 ‘플레이스토어’에서 증권거래앱 로빈후드에 달린 부정적인 리뷰 최소 10만 건을 삭제했다.

로빈후드는 최근 미국 증시에서 가장 뜨거운 이슈였던 ‘게임스탑’ 주식에 관해 투자자들의 거래를 방해한 조치로 비난의 중심에 선 거래앱이다. 플레이스토어에서 로빈후드의 등급은 27일 별점 5점에서 다음날 1점으로 추락했다. 현재 별점은 4점으로 ‘조정’됐다.

로빈후드는 주식 거래 수수료를 무기로 온라인 주식거래 경험이 거의 혹은 전혀 없는 투자자들 사이에서 인기를 끌어왔다. 그러나 게임스탑, AMC 등의 주식 매수를 금지했다는 사실이 미국의 대형 온라인 커뮤니티 ‘레딧’의 주식투자 게시판인 ‘월스트리트베츠(WallStreetBets)’를 통해 알려지면서 이용자들의 엄청난 반발을 일으켰다.

분노한 레딧 이용자들은 “1점 리뷰를 선사하자”며 플레이스토어로 몰려갔고, 이 여파로 로빈후드의 별점은 급락했다. 구글은 IT뉴스를 전문적으로 다루는 기즈모도에 보낸 성명에서 “조작됐거나 인위적인” 리뷰에 대해 조치했다고 밝혔다.

그러나 인위적인 리뷰와 별점을 어떤 기준으로 판단하는지에 대해서는 밝히지 않았다. 구글은 플레이스토어 운영 정책에서 앱의 등급을 올리려 ‘5점 테러’를 하거나 아니면 떨어뜨리기 위해 ‘1점 테러’하는 것을 금지하고 있다. 회사 측은 블로그를 통해 “인간의 지능과 머신러닝을 결합해 등급과 리뷰에서 정책 위반을 적발하고 집행하는 시스템을 갖췄다”고 설명하고 있다.

한편, 페이스북은 로빈후드 사용자 15만 7천 명이 모인 ‘로빈후드 스톡 트레이더스’ 페이지를 폐쇄했다. 해당 페이지가 “성인 성착취에 관한 정책을 위반했다”는 이유였다. 페이지 운영자인 앨런 트랜스(23)는 “(페이스북은) 레딧처럼 자유로운 플랫폼이 아니다”라고 로이터통신에 말했다.

그는 별도의 페이스북 계정에 올린 글에서 “주요 기관들은 우리 커뮤니티를 침묵시키려 한다”며 “우리는 사람들의 삶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치고 있고 그들보다 더 강력하기 때문에, 그들은 우리를 공격한다”고 썼다.

페이스북 대변인은 로이터통신에 해당 페이지를 폐쇄하기로 한 결정에 대해 “주식 과열과 관련된 조치”라고 해명했다.

이달 초, 레딧에서 활동하는 개인 투자자들은 경영난을 겪고 있는 비디오 게임 판매업체인 게임스탑을 헤지펀드가 공매도로 공격하고 있다는 사실을 알고 매수 운동을 벌이기 시작했다. 이들의 투자로 지난 27일 게임스탑의 주가는 11일 이후 1300% 급등했고, 헤지펀드는 수십억 달러의 손실을 입었다.

로빈후드는 이 과정에서 ‘투기 과열’을 이유로 게임스탑 등의 주식 매수를 막아 결과적으로 헤지펀드의 손실을 차단하려 시도한 셈이 됐다. 29일까지 손실액은 190억 달러 이상으로 추정되며, 아직 실현되지는 않았다.

[출처] 에포크타임스 한글판 – Kr.TheEpochTimes.com

https://kr.theepochtimes.com/%ea%b5%ac%ea%b8%80-%eb%a1%9c%eb%b9%88%ed%9b%84%eb%93%9c%ec%97%90-%eb%8b%ac%eb%a6%b0-%eb%b6%80%ec%a0%95%ec%a0%81-%eb%a6%ac%eb%b7%b0-10%eb%a7%8c%ea%b1%b4-%ec%82%ad%ec%a0%9c-%eb%a8%b8%ec%8b%a0_564151.html

1 댓글
Newest
Oldest Most Voted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김진태
7 months ago

수님의 자료를 참조 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의 2월 노르망디 상륙작전 준비 신호 11가지]

[국가비상사태 선언 준비는 거의 다 끝났습니다.] [역사는 반복됩니다]

1.2018년 9월 12일 트럼프 대통령은 미국의 선거에 외국이 개입할 경우 강력한 제제를 가하는 행정명령을 내렸습니다.

2.미 국가정보국장, 의회에 서한 “중국이 2020년 선거에 개입 시도”: 국가비상사태 선언 명분 획득

3. 트럼프가 국가 비상사태를 즉시 시행하지 않은 이유는 ‘법과 질서’를 지키기 위한 과정이 필요했기 때문입니다(사법부, 입법부)

4. 트럼프 대통령, 콜롬비아 특별구 비상 선언 승인

5. 18일 발동된 트럼프의 행정 명령 : 입법 대리인으로서의 민주적인 책임을 다했는지 확인하라”라는 제목의 이날 행정명령에서 트럼프 대통령은 미국의 선거에서 발생했던 절차적인 부정행위와 각종 다양한 선거부정 행태에 대해 확실히 짚고 넘어갈 것을 천명했다.

6.행정명령 : 중대한 사이버 지원 활동 관련 국가 비상사태를 위한 추가 조치

7.트럼프, 공식 사무실 ‘전직 대통령실’ 오픈…향후 활동 거점

8. [미 국방부 바이든 행정부에 인수인계 거부논란] 사이버 테러에 대한 중요한 정보 인수인계가 아직 이루어지지 않고 있다.

9.특수 부대가 플로리다(트럼프 진영)으로 이동하고 있다고 미국 뉴스 매체 UNN 단독 보도. 남부 여론도 동요되고 있다고 보도!

10. 트럼프 사무실에서 반란자 수집 및 워싱턴 장교단 보고에 따른 대응 준비,트럼프 “곧 행동할 것이다”

11. 군 장성 15명 임명에서 트럼프 측근 요직 차지

[트럼프 3월 4일 취임설] [왜 그는 미리 계엄령과 반란법을 사용하지 않았는가?]: https://youtu.be/2Vi-VMiohNE

[트럼프가 다시 돌아올 수 있는 숨은 카드] 왜 계엄령, 반란법, 행정명령을 사용하지 않았는가? 이것이 핵심! :
https://youtu.be/Low1w86lU7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