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ASHINGTON, DC – JANUARY 20: U.S. President-elect Joe Biden and Dr. Jill Biden attend services at the Cathedral of St. Matthew the Apostle with Congressional leaders prior the 59th Presidential Inauguration ceremony on January 20, 2021 in Washington, DC. During today’s inauguration ceremony Joe Biden becomes the 46th president of the United States. (Photo by Chip Somodevilla/Getty Images)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과 그의 부인이 2021년 1월 20일 아침 성당 미사에 참석하고 있다. | Photo by Chip Somodevilla/Getty Images)
[출처] 에포크타임스 한글판 – Kr.TheEpochTimes.com

가톨릭 대주교가 “바이든 대통령이 자신을 독실한 가톨릭 신자라고 부르는 것을 멈춰야 한다”며 공개적으로 비난하고 나섰다.

미국 캔자스주 캔자스 교구의 조셉 나우만 대주교는 최근 가톨릭 월드리포트와의 인터뷰에서 조 바이든 대통령의 낙태 지지 정책이 가톨릭 교리에 어긋난다며 이같이 말했다.

언론과 기자들은 바이든을 독실한 가톨릭 신자로 묘사한다. 지난해 대선 기간 바이든 캠프는 그가 독실한 가톨릭 신자임을 강조하기도 했다.

하지만 바이든은 낙태권을 지지해 가톨릭교회의 교리에 정면으로 배치되는 정책을 펼친다는 비판을 받아왔다. 

가톨릭 교리에 따르면 낙태는 인간 생명을 해치는 중범죄로 낙태하는 자는 가톨릭교회에서 자동으로 추방된다.

미국 가톨릭주교회의 생명지원활동위원회 의장인 나우만 주교는 바이든이 자신의 종교에 대해 좀 더 성실한 태도를 취해야 한다고 조언했다.

나우만 주교는 “그가 이 중요한 문제에 대해 교회의 의견에 동의하지 않으며 자신의 행동이 교리에 위배되는 것이라고 말하는 것이 훨씬 성실한 태도가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그는 “바이든의 낙태 지지 정책은 주교들의 역할을 빼앗고 사람들을 어지럽힐 것”이라며 독실한 가톨릭 신자가 낙태를 지지할 수 있는 것처럼 행동했다고 지적했다.

나우만 주교는 “그는 자신이 가톨릭 신자라고 주장하지만, 세금으로 낙태를 지원하도록 강요할 것”이라며 “그(바이든)가 자신을 독실한 가톨릭 신자라고 말했을 때 우리 주교들이 그를 바로잡아 줄 책임이 있다”고 주문했다. 

그러면서 “사람들이 대통령에게 권력과 권위를 부여했지만, 가톨릭 신자가 된다는 게 어떤 것이고 가톨릭의 도덕적인 가르침이 무엇인지는 그가 정의할 수 없다”고 말했다.

바이든은 취임 후 해외 낙태 관련 기관을 지원하도록 하는 정책을 발표했다. 

또 낙태법과 관련한 ‘로 대 웨이드(Roe v. Wade)’ 판결 48주년을 맞아 이 재판을 존중하는 판사를 임명할 것이라고 약속했다. 아울러 이 판결을 법전에 성문화하겠다고 다짐했다.

‘로 대 웨이드’ 판결은 1973년 미국 대법원이 여성의 낙태권을 사생활에 대한 기본권의 일종으로 인정하면서 낙태를 최초로 합법화한 판결이다.

바이든 대통령은 트럼프 전 대통령의 ‘생명보호규칙’ 을 뒤집기 위해 미국 보건복지부(HHS)에 ‘타이틀 X 가족계획 프로그램’을 검토하라고 지시했다.

생명 보호규칙은 타이틀 X 가족계획 보조금을 받는 의료시설이 낙태를 수행하거나 홍보하는 것을 금지하고 있다.


(기사 원문) 가톨릭 대주교 “바이든, 독실한 신자 아냐…낙태 지지는 교리 위배” [출처] 에포크타임스 한글판 – Kr.TheEpochTimes.com




네이처 논문 “돌연변이, 무작위 발생 아냐”…다윈 ‘자연선택설’ 뒤집나
Journals
By SPIKA STUDIO / 1월 18, 2022

네이처 논문 “돌연변이, 무작위 발생 아냐”…다윈 ‘자연선택설’ 뒤집나

자료사진 | 셔터스톡 사이언스 네이처 논문 “돌연변이, 무작위 발생 아냐”…다윈 ‘자연선택설’ 뒤집나 2022년 1월 18일 (기사 저작권 사용 승인됨) ‘진화론’으로...

Read More
“드러난 파우치 재산 내역”…中 공산당 밀접 기업 편입펀드에 투자
Journals
By SPIKA STUDIO / 1월 18, 2022

“드러난 파우치 재산 내역”…中 공산당 밀접 기업 편입펀드에 투자

미 백악관 코로나19 대응 최고 책임자인 앤서니 파우치 국립알레르기·감염병연구소 소장이 의회 청문회에서 발언하고 있다.2022.1.11 | Greg Nash/Pool/AFP via Getty Images/연합...

Read More
美 분석가 “中 코로나 실제 사망자는 최고 366배”
Journals
By SPIKA STUDIO / 1월 17, 2022

美 분석가 “中 코로나 실제 사망자는 최고 366배”

지난 2월 3일 중국 우한 바이러스 연구소 앞에 있는 경비원들 | 로이터/연합 미국/북미 美 분석가 “中 코로나 실제 사망자는 최고...

Read More
우크라이나, 정부 홈페이지 마비…“러시아 사이버 공격” 주장
Journals
By SPIKA STUDIO / 1월 17, 2022

우크라이나, 정부 홈페이지 마비…“러시아 사이버 공격” 주장

사이버공격을 받은 우크라이나 외교부의 누리집에 경고 문구가 뜨고 있다. | 로이터/연합 유럽 우크라이나, 정부 홈페이지 마비…“러시아 사이버 공격” 주장 2022년...

Read More
‘바이러스 철옹성’이라던 중공, 오미크론 공습에 곳곳 균열
Journals
By SPIKA STUDIO / 1월 16, 2022

‘바이러스 철옹성’이라던 중공, 오미크론 공습에 곳곳 균열

작년 10월 31일 코로나19 확산으로 출입이 통제된 중국 간쑤성 장예시의 주택단지 입구. | AFP/연합 중국 ‘바이러스 철옹성’이라던 중공, 오미크론 공습에...

Read More
‘진보 도시’ 뉴욕, 비시민권자 80만명에 선거권 부여
Journals
By SPIKA STUDIO / 1월 15, 2022

‘진보 도시’ 뉴욕, 비시민권자 80만명에 선거권 부여

비시민권자 투표권 부여 법안으 주도한 이드니즈 로드리게스 당시 시의원이 2021년 12월 9일 법안 지지자들과 기자회견을 열고 있다. | AP/연합 미국/북미...

Read More
2021년 중국 경제 성장했다? 증시 비교하면 ‘쇠퇴’ 보인다
Journals
By SPIKA STUDIO / 1월 15, 2022

2021년 중국 경제 성장했다? 증시 비교하면 ‘쇠퇴’ 보인다

중국 저장성 항저우의 한 객장에서 중국인 투자자가 주식 시세전광판을 살펴보고 있다. | STR/AFP via Getty Images/연합 경제 [분석] 2021년 중국...

Read More
육류 피하고, 휴대폰은 집에…중공 ‘매운맛’ 올림픽에 각국 고심
Journals
By SPIKA STUDIO / 1월 14, 2022

육류 피하고, 휴대폰은 집에…중공 ‘매운맛’ 올림픽에 각국 고심

베이징 동계 올림픽 | 연합뉴스 국제일반 육류 피하고, 휴대폰은 집에…중공 ‘매운맛’ 올림픽에 각국 고심 2022년 1월 14일 (기사 저작권 사용...

Read More
법원, 서울 시내 마트·백화점 방역패스 집행 정지…“과도한 제한”
Journals
By SPIKA STUDIO / 1월 14, 2022

법원, 서울 시내 마트·백화점 방역패스 집행 정지…“과도한 제한”

이마트 월계점 | 이유정/에포크타임스 사회 법원, 서울 시내 마트·백화점 방역패스 집행 정지…“과도한 제한” 2022년 1월 14일 (기사 저작권 사용 승인됨)...

Read More
美 대법원 “민간기업 백신 의무는 위법”…의료기관 의무는 유지
Journals
By SPIKA STUDIO / 1월 14, 2022

美 대법원 “민간기업 백신 의무는 위법”…의료기관 의무는 유지

미국 워싱턴DC 연방대법원 청사 | 에포크타임스 미국/북미 美 대법원 “민간기업 백신 의무는 위법”…의료기관 의무는 유지 2022년 1월 14일 (기사 저작권...

Read More
1 2 3 84
0 댓글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