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12월 21일

명찰 롱 copy

1. 유럽은 러시아 천연가스에 40% 이상 의존.
2. 러시아 유럽간 파이프라인은 우크라이나를 경유함. 이 두 국가간 파이프라인을 둘러싼 분쟁이 있어왔음. 이 분쟁들은 유럽의 천연가스 수급과 물가에 영향을 끼쳐왔음.
3. 이에 러시아는 러시아와 독일을 직통 연결하는 Nord Stream 천연가스 파이프라인 건설을 추진.
4. 이 파이프라인 건설에 미국과 동유럽 국가들이 ㅈㄴ 반대해오다가 지난 7월 미국 바이든 행정부가 간섭 및 제제 조건 등을 걸고 건설에 동의. 지난 9월 완공됨.
5. 유럽의 환경보호 그린정책 에너지 전환으로 에너지 수요에 대한 가스 물량이 턱없이 부족해짐. 가스값 폭등하고 물가 상승은 한계치를 넘어섬. 유럽 전역의 장기적 경기 침체 조짐 시작됨.
6. 노드스트림 파이프라인 가동 필요성이 더욱 절실해 짐. 그러나 독일은 승인을 계속 보류하고 있던 차.
7. 영국 보리스 존슨 총리가 이제 노드스트림과 우크라이나 중 양자택일 할 때가 왔다고 경고.
8. 지난 12월 1일 난데없이 러시아가 우크라이나를 침공하려는 움직임이 포착됨.
9.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 우려에 대해 미국이 노드스트림 파이프라인 가동 중단을 경고함. 독일은 미국과 함께 아예 이 파이프라인을 폐쇄하는 방안을 검토하는 데에 합의.

 

 

미국의 주 전략은 경쟁국이 돈을 쓰게 놔둔 다음 다 짓고나면 못쓰게 만들어버림.

그러게 가만히 있다 우크라이나를 침공하려는 태세 보일 때 부터 알아 봤음.

가스관 폐쇄 명분을 만들라고 협박당했다고 봄.

결국 푸틴도 X맨으로 돌아선거냐?

 

 

 

Share on facebook
Facebook
Share on telegram
Telegram
Share on email
Email
2 댓글
Newest
Oldest Most Voted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Ultra(@ultra)
27 days ago

저는 성 차별자는 전혀 아니고 성별의 차이는 확실히 인식하는 사람인데 Sue님을 보면 정말 특별하신 분이라는 생각이 듭니다. 왜냐하면 다루시는 이슈들이 대개는 세계와 국가들의 그것들로서 남성의 범주에 속하고 적어도 한국인들의 경우 그 분야의 거의 모든 호스트들이 남성분들이죠. 저는 남성들만이 그런 이슈들에 관심을 가져야 한다는 말씀이 전혀 아니고 도리어 여성의 섬세함과 직감력으로 그 이슈들을 다루시니까 더욱 더 대중이 이해하기가 쉽고 상세한 접근이 가능해 보입니다. 한마디로 Sue님 짱이십니다.

칸논(@kiraeo)
27 days ago
Reply to  Ultra

짱 맞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