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5월 30일

>
>

미국 제약사 콘서트 파마슈티컬스가 원형탈모증 환자들의 머리를 획기적으로 자라게하는 탈모치료약 개발을 발표하면서 주가 상승 중이다.

이 신약은 임상 실험 참가자 40%의 모발을 1년 안에 “80%” 재생시키고 부작용은 5% 미만이다. 임상 3상 실험이 성공적으로 끝나면 FDA 승인을 신청할 계획이라고 한다.

뉴욕포스트는 윌 스미스가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아내 제이다의 탈모를 놓고 농담한 크리스 롹을 폭행한 사건을 “콕집어” 언급했다.

비스트 아재는 윌 스미스의 아카데미 시상식 싸대기 사건을 놓고 앞으로 출시될 화이자의 탈모약 마케팅이었다고 언급했었다. 탈모약 마케팅 맞다.

앞으로 제약사들이 앞다투어 탈모약을 출시하게 될 것이다.

답글 알림
설정